2020.05.25 (월)

  • 구름많음속초23.1℃
  • 흐림18.5℃
  • 흐림철원19.8℃
  • 흐림동두천19.3℃
  • 흐림파주18.2℃
  • 구름많음대관령19.5℃
  • 구름많음백령도14.4℃
  • 흐림북강릉22.1℃
  • 구름많음강릉24.6℃
  • 흐림동해19.2℃
  • 박무서울18.1℃
  • 박무인천15.5℃
  • 구름많음원주16.6℃
  • 구름많음울릉도21.9℃
  • 흐림수원16.8℃
  • 구름많음영월20.5℃
  • 흐림충주15.6℃
  • 흐림서산17.9℃
  • 흐림울진20.6℃
  • 박무청주17.0℃
  • 박무대전17.0℃
  • 흐림추풍령17.4℃
  • 흐림안동21.4℃
  • 흐림상주20.9℃
  • 흐림포항23.4℃
  • 흐림군산16.0℃
  • 흐림대구21.8℃
  • 박무전주15.8℃
  • 구름많음울산23.3℃
  • 흐림창원23.0℃
  • 흐림광주19.2℃
  • 연무부산22.9℃
  • 흐림통영20.7℃
  • 흐림목포16.7℃
  • 구름많음여수20.9℃
  • 흐림흑산도14.8℃
  • 흐림완도20.4℃
  • 흐림고창
  • 흐림순천18.4℃
  • 흐림홍성(예)17.4℃
  • 박무제주17.9℃
  • 구름많음고산16.9℃
  • 구름많음성산19.3℃
  • 박무서귀포19.0℃
  • 흐림진주21.3℃
  • 흐림강화17.3℃
  • 흐림양평16.9℃
  • 흐림이천15.9℃
  • 구름많음인제19.7℃
  • 흐림홍천16.4℃
  • 구름많음태백20.7℃
  • 구름많음정선군21.5℃
  • 구름많음제천16.1℃
  • 흐림보은17.2℃
  • 흐림천안16.2℃
  • 흐림보령17.2℃
  • 흐림부여15.9℃
  • 흐림금산16.7℃
  • 흐림16.4℃
  • 흐림부안16.5℃
  • 흐림임실16.7℃
  • 흐림정읍16.0℃
  • 흐림남원17.9℃
  • 흐림장수17.6℃
  • 흐림고창군16.7℃
  • 흐림영광군17.8℃
  • 흐림김해시23.8℃
  • 흐림순창군18.0℃
  • 흐림북창원23.3℃
  • 구름많음양산시26.2℃
  • 흐림보성군21.7℃
  • 흐림강진군19.9℃
  • 흐림장흥20.0℃
  • 흐림해남18.2℃
  • 흐림고흥20.7℃
  • 흐림의령군22.9℃
  • 흐림함양군20.3℃
  • 흐림광양시21.2℃
  • 흐림진도군16.5℃
  • 구름많음봉화20.4℃
  • 구름많음영주20.6℃
  • 흐림문경21.2℃
  • 흐림청송군21.0℃
  • 흐림영덕23.1℃
  • 흐림의성21.3℃
  • 흐림구미21.8℃
  • 흐림영천21.8℃
  • 흐림경주시23.4℃
  • 흐림거창20.0℃
  • 흐림합천21.8℃
  • 흐림밀양23.0℃
  • 흐림산청19.8℃
  • 흐림거제23.6℃
  • 흐림남해21.7℃

기획취재

전체기사 보기

정승호(전 용인동부경찰서장, 용인…

정승호(전 용인동부경찰서장, 용인카네기12대총동문회장), 푸르른 5월에 새로운 여행을 시작하다.

눈이 부시게 푸르른 5월의 휴일 아침에 날아든, 정승호 전 용인동부경찰서장 소천 소식은 그를 존경하고 사랑하는 수많은 이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했다. 하늘도 슬픈지 이슬비가 부슬부슬 내렸다. 정승호 회장은 경남 하동 출생으로 경찰대학 3기, 연세대 행정대학원, 성균관대 경영대학원을 졸업하였으며, 부인과 1남 1녀를 두고 있고, 지난 1987년 경위로 경찰청에 입적하고, 2014년 1월에 용인동부경찰서장에 취임하였으며, 2015년 6월30일에 명예퇴임 했다. 또한 ㈜우리들제약 부사장과 용인카네기12대총동문회장, 경찰대학총동문회장을 역임했다. 그가 30여년의 경찰 생활을 통해 뿌린 수많은 씨앗들은 수많은 사람들이 누리는 안전이라는 열매로 주렁주렁 맺히게 될 것이다. 그는 얼마 전 페이스북을 통해 인생길에서 만난 사랑하는 이들에게 다음과 같은 인사를 남겼다. 이제 며칠후 따뜻하고 사랑이 넘치는 여러분과의 작별을 고하고 새로운 여행을 시작합니다.마지막 인사는 ♡고맙습니다♡입니다. Life is like a journey on a train...인생이란 열차여행같은 것이... with its stations...멈춰서게되는 역들이 존재하고... with changes of routes...노선이 변경되기도 하고... and with accidents!그리고 사고가 나기도 하지요. We board this train when we are born and our parents are the ones who get our ticket.태어나면서 이 인생열차에 오르게 되는 것인데 부모님덕분에 승차권을 받게 된거지요. We believe they will always travel on this train with us.이 인생열차 여행중에 늘 함께 계셔주실거라 믿었던 부모님. However, at some station our parents will get off the train, leaving us alone on this journey.그러나 어느 역엔가에서 부모님은 하차하시게 될 것이며 우리는 뒤에 남겨진채 남은 열차여행을 계속하게됩니다. As time goes by, other passengers will board the train, many of whom will be significant - our siblings, friends, children, and even the love of our life.흐르는 시간 속에 다른 승객들이 열차에 오르게 되고 많은 이들이 특별한 승객들이 되어지는데- 형제 자매들, 친구들, 우리 아이들 그리고 인생에 하나뿐일 진정으로 사랑하는 사람까지도 말입니다. Many will get off during the journey and leave a permanent vacuum in our lives.여행중에 그중 많은 이들이 하차하게 될 것인데, 우리 인생에서 무엇으로도 영원히 채워지지 않을 부재의 공백으로 남기도 하죠. Many will go so unnoticed that we won't even know when they vacated their seats and got off the train !많은 이들은 우리가 미처 알지도 깨닫지도 못하는 상태에서 하차하고 자리를 비워 내어주고 떠나들갑니다! This train ride will be full of joy, sorrow, fantasy, expectations, hellos, good-byes, and farewells.이 인생열차 여행길에는 즐거움과 슬픔들이, 좋은 상상과 기대하는 마음들이, 반가운 만남과 헤어짐의 인사들이, 영영 이별하며 나누는 작별인사들이 가득합니다. A good journey is helping, loving, having a good relationship with all co passengers...and making sure that we give our best to make their journey comfortable.좋은 삶의 여행길은 돕고,사랑하고, 동행하는 사람들과 좋은 관계를 갖고가는 것일테니...그들의 여행길이 편안할 수 있게 우리의 최선을 확실하게 다 해야하는 겁니다. The mystery of this fabulous journey is :We do not know at which station we ourselves are going to get off.이 놀랍도록 멋진 여행길에서의 미스터리 한가지: 우리 자신이 하차하게 될 역이 막상 어디인지 우리가 모르는채로 가고 있다는 것. So, we must live in the best way - adjust, forget, forgive and offer the best of what we have.그러니, 가장 최선의 방식으로 살아가야할 것이니- 조절하고, 잊어버리고, 용서하고 가진 것들 중에 가장 좋은 것을 내어주면서 말입니다. It is important to do this because when the time comes for us to leave our seat... we should leave behind beautiful memories for those who will continue to travel on the train of life."그리 하는것이 중요한 이유는 우리가 자리를 비워주고 내려야할 때엔...생의 열차에 남아 여행을 이어 갈 사람들에게 아름다운 기억을 남겨주어야 할 것이기 때문이지요. Thank you for being one of the important passengers on my train... don't know when my station will come... don't want to miss saying: "Thank you"내 생의 열차에 동행하는 승객이 되어주셨으니 감사하고.... 언제쯤에 내가 하차해야 할 역에 도착할런지도 모르겠고...어쩌다 못하고만 감사인사는 되게하고 싶지 않습니다:"고맙습니다~!" Looking forward to an awesome future.멋진 미래를 기대해봅니다. Together we all can do anything!함께하면 우리들 모두 이루지 못할 일이 없다 하겠습니다. All the Best to all of us!Seungho Jeong모두의 건승을 빌며~♡♡♡정승호 드림 [부고] 삼가 알립니다. 정승호 님(전 용인동부경찰서장) 께서 5월 24일(새벽) 소천 하셨습니다. 상주: 김강희(부인) 정한얼(장남) 정다은(장녀) 윤상준(사위) 빈소: 분당서울대병원 장례식장 3호실 발인: 5월 26일 오전 08시 장지: 경기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산25-1 (정자공원묘원) 추도식은 5월 25일 오후6시에 진행할 예정이다. 그는 인생이라는 여행길에서 만난 가족, 친지, 친구, 지인 등의 모든 이웃들에게 정중하게 마지막 인사를 하고, 살아온 날을 아름답게 정리하는 것으로, 당하는 죽음이 아니라 맞이하는 죽음이라는 웰다잉(Well-Dying)의 진수를 보여주었다. 이제 하늘의 별이 되어, 새로운 여행을 시작하는 그를 추모한다.

환경in뉴스, 환경21연대 중앙회…

환경in뉴스, 환경21연대 중앙회, 환경21연대 경기총괄본부 합동, 환경 봉사활동 실시

2020년 5월 23일(토) 오전 9시부터 용인경전철 명지대역에서 종합운동장까지의 경안천변에서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되었던 환경 정화 봉사활동을 실시하였다. 이날은 환경in뉴스, 환경21연대 중앙회(회장 홍권표), 환경21연대 경기총괄본부(본부장 김형수), 환경21연대 용인시지부(지부장 홍순호) 회원들과 자원봉사활동을 신청한 일반 봉사자등 50여명이 참여하였다. 주말 이른 시간인 8시 30분부터 마스크와 장갑, 모자로 중무장한 봉사자들이 하나, 둘씩 모여들었다. 시간이 갈수록 무더위로 인해 얼굴에 굵은 땀방울이 맺혔지만 경안천변을 따라 버려진 쓰레기를 줍고, 단풍잎돼지풀, 환삼덩굴을 뽑아내는 봉사자들의 얼굴에는 우리의 삶의 터전인 지구의 한 부분을 깨끗하게 하는 의미 있는 일을 하고 있다는 뿌듯함에 밝은 표정들이었다. 신현녀 교육단장의 간단한 환경교육과 주의사항 전달을 시작으로, 경안천의 수질정화를 위해 환경21연대 경기총괄본부에서 설치한 EM활성액 살포함 청소 및 주변정비, 단풍잎돼지풀, 환삼덩굴등 토종식물의 성장을 방해하고 생태계를 교란하는 외래식물 제거, 경안천변 쓰레기 줍기 등으로 진행되었다. 홍권표 중앙회장은 인사말에서 “갑자기 더워진 날씨에도 불구하고 봉사활동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우리 환경21연대에서 지난 몇 년간 꾸준히 외래식물을 제거한 덕분에 경안천 주변에 외래식물이 줄어들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환경은 훼손하고, 파괴하기는 쉽지만 복원하는 데는 엄청난 시간과 비용을 지불해야합니다. 지속적인 환경보호 활동에 적극 협조해주시기를 당부 드립니다.” 라고 말했다. 김형수 경기총괄본부장은 “세상에는 여러 가지 활동이 많이 있지만 하나밖에 없는 지구를 잘 가꿔서 후손에게 물려주는 일은 그 어떤 일 보다고 귀중하고, 뜻있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오늘 그 귀한 활동을 위해 경안천변을 찾아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경안천의 수질을 좋게 하고, 하천의 생태계를 복원하는 활동에 즐거운 마음으로 함께 해주시기를 바랍니다.” 라고 당부했다. 홍순호 용인시지부장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오랫동안 실시하지 못했던 환경 봉사활동을 재개하게 되어 무척 반갑고, 기분이 좋아서, 이른 아침부터 봉사활동에 필요한 도구를 챙겨 달려왔습니다. 우리가 함께 살아가는 지역의 일부분을 깨끗하게 하는 뜻있는 일인 만큼 즐거운 마음으로 임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황금 같은 주말의 귀한 시간을 하나밖에 없는 지구를 지키기 위한 봉사 활동에 할애한 모든 봉사자들에게 큰 박수를 보낸다.

연세대 의대 용인세브란스병원 루닛…

AI 의료기술 개발 위한 기술·인적 자원 교류와 프로젝트 공동 수행 최동훈 병원장, “AI 의료기술 통해 환자안전·편의, 의료진 업무 효율성 향상될 것”

연세대 의대 용인세브란스병원 루닛과 ‘AI 의료기술 연구 확대 위한 업무협약’ 체결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병원장 최동훈)이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대표이사 서범석)과 ‘AI 의료기술 연구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 김은경 연구부원장(영상의학과 교수)이 루닛 인사이트 MMG를 활용해 유방암 의심 부위를 확인하고 있다.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의 CI와 의료 인공지능(AI) 기업 루닛의 CI.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용인세브란스병원은 루닛과 공동으로 AI를 활용한 유방촬영술 영상진단 시스템 등에 대한 연구와 임상시험 프로그램 개발을 수행하게 된다. 용인세브란스병원은 개원 초부터 영상진단의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전 병원 차원으로 루닛의 AI 영상진단 솔루션을 도입했다. 루닛 인사이트 CXR로 주요 폐 질환을, 루닛 인사이트 MMG로 유방암을 진단하는 데 활용하고 있다. 특히 용인세브란스병원은 특정 소규모 분야에서만 시범적으로 사용하던 기존 사례와 달리 모든 영상에 AI 분석을 시행해 선도적인 실증사례를 만들어가고 있다.루닛 인사이트 MMG는 용인세브란스병원 김은경 연구부원장(영상의학과 교수) 주도 하에 루닛과 공동 개발한 AI 의료기술로 유방촬영기를 통해 촬영한 영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암의 의심 부위를 표시해준다. 별도의 툴이 아닌 의료영상저장전송시스템(PACS)에서 실시간 확인할 수 있으며 진단이 효율적으로 이뤄지고 환자의 대기시간을 줄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최동훈 병원장은 “뛰어난 AI 의료기술을 보유한 루닛과 체결한 이번 업무협약은 용인세브란스병원의 환자와 의료진 모두에게 큰 의미가 있다”며 “AI 영상진단 솔루션을 활용해 환자안전·편의 증대는 물론 의료진의 업무 효율성이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범석 루닛 대표이사는 “136년의 연세대학교 의료원의 역사와 통합 의료 인프라를 기반으로 한 용인세브란스병원의 디지털 혁신에 기여할 수 있어 감사하다”며 “앞으로 다양한 공동 연구를 통해 AI 의료기술의 임상적 가치를 추가로 증명할 예정이라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한편,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은 아시아 중심병원을 지향한다는 비전 하에 ▲디지털 혁신 ▲안전과 공감 ▲하나의 세브란스(One-Severance) 등 3대 실행 전략을 수립해 환자안전·편의를 위한 최상의 진료 환경을 구축하는 데 매진하고 있다.

용인시노사민정劦, 제2차 진이어스…

소상공인 지원과 네트워크 및 인프라 구축

용인시노사민정劦, 제2차 진이어스 비즈니스 CEO 한마당

용인시노사민정협의회(위원장 백군기)에서는 지난 19일 용인시 쥬네브 문월드 3층 마로별에서 진이어스 비즈니스 플랫폼 연구소와 공동으로 소상공인 지원과 네트워크 및 인프라구축을 위한 제2차 진이어스 비즈니스 CEO 교육을 참가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로간의 의견교환과 강의내용을 참고로 사회적 화합의 장을 만들어가는 교육을 진행하였다. 제2차 교육은 신영철 박사의 강의에서 “새판에서 리더의 조건은?”이며 진정성의 정의 및 구성요인에 대해서 알아보고 진성리더의 삶을 실행하는 방법에 대해서 배웠으며, 그 진정성을 바탕으로 “나 이런사람이야”라는 주제로 비즈니스 도움 요청 스토리를 발표 하였고 다른 분들의 비즈니스 도움 요청 스토리를 경청하며 이타적 공진화를 실천하는 한마당으로 진행했다. 비즈니스 CEO 교육은 매주 화요일마다 진행되며 이날 강의한 신영철 박사는“이 시대에 진정성 없이 사업을 할 경우 눈앞에 작은 성공은 이룰 수 있지만 큰 성공은 이루기 힘들다”고 하며 “새판에서 진정성은 우리 리더가 갖추어야 할 중요한 인성이다”라고 강조하였고 참가한 리더들의 사업상 애로사항과 비젼에 대해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였다. 이어 용인시노사민정협의회(손남호 부위원장)은 참가자들에게 “사업의 성공을 하려고 한다면 자신들이 먼저 자신을 낮추는 자세로 소비자들을 상대하여야 하며, 사랑과 도덕은 물의 속성을 지녀 낮은 곳을 향해 아래로 흐르고 물이 아래를 지향하기 때문에 사람은 자기를 낮추어 뜻을 아래에 둘 때 사랑의 바다에서 남과 함께 할 수 있다”라고 덕담으로 답을 하였다. 한편 진이어스란? 진성 리더들이 이타적 공진화를 위한 어울림 속에 새로운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 가는 것이며, 핵심 가치를 중심으로 업종이 다른 50명 소상공인회원 대표들이 주1회 진이어스 비즈니스 한마당을 통해 각자 가지고 있는 비즈니스 문제들을 공유하며 서로 다른 관점과 경험 그리고 능력과 지혜를 모아 한없이 마음 놓고 당당하게 비즈니스 하는 곳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